강아지 핵경화, 백내장과는 무엇이 다를까?

강아지 핵경화 백내장과는 무엇이 다를까?

가슴 아픈 일이지만 강아지가 늙는 것은 당연하고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사람이 그렇듯 강아지 또한 나이가 들게 되면 각종 질병에 취약해지게 됩니다.
백내장은 ‘강아지의 노환’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질병으로, 녹내장까지도 진행될 수 있는 무서운 질병입니다.
이 백내장의 가장 뚜렷한 특징 중 하나가 바로 눈동자가 뿌옇게 흐려져 하얘지는 것인데
눈동자가 뿌옇게 흐려진다고 모두 백내장은 아니라는 것! 알고 계셨나요?
백내장처럼 눈동자가 하얘지지만 시력이나 건강에는 지장이 없는 ‘핵경화증’일 수 있습니다.
이번에는 ‘강아지 핵경화‘에 대해 알아보고, 무엇이 백내장과 다른지 알아보도록 합시다.

강아지 핵경화란?

핵경화는 동물의 동공이 뿌옇게 되는 현상을 이야기 합니다.
새로운 섬유질이 생성되면서 이전에 생성된 섬유질이 수정체의 중심부에 쌓여서 뿌옇게 변하는 것으로
사람에게는 백내장의 초기 증상일 수 있지만 동물에게는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발생하는 현상입니다.

백내장과의 차이

건강에 주는 영향

백내장은 빛이 눈에 투과되는 것을 방해하여 직접적으로 시력에 문제가 발생하며
오랜시간 방치될 경우 염증으로 인해 다른 안구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커집니다.
반면 핵경화인 경우에는 시력을 비롯한 안구에 대한 다른 문제를 일으키지 않습니다.

강아지 백내장의 원인과 증상, 치료방법 [글 보러가기]

모양

강아지의 눈을 적절한 불빛을 통해 비추어 봤을 때 뿌옇게 되는 정도의 모양이 다릅니다.
백내장의 경우 군데군데가 불규칙하게 뿌옇게 보이는 경우가 많으며 수정체 내부의 Y자 모양이 관찰됩니다.
반면, 핵경화일 경우에는 뿌옇게 변한 부위가 전체적으로 균일하게 관찰되며 백내장일 경우보다
조금 더 푸르거나 회색빛으로 보이기도 합니다.

관찰을 통한 정확한 판별은 전문가(동물병원)를 통하여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치료가 필요한가?

핵경화는 자연스러운 노화 현상으로 공식적으로 치료법도 없고, 치료가 필요하지도 않습니다.
다만 고령의 강아지의 눈이 뿌옇게 흐려지면 병원을 통하여 정확한 진찰은 필요할 것입니다.
그렇게 병원을 찾는 아이들의 대부분이 다행히 노령으로 인한 핵경화라고 하지만 만에 하나라는 것이 있듯
백내장일 경우가 있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Leave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